Marian Hill - Down

다운 디리 다운디리 다운다운♪

중독성 있는 노래♬



가사 더보기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HONNE - Warm On A Cold Night


혼네(HONNE) 영국의 일렉트로니카소울 듀오이다. 2014 런던에서 결성됐다듀오 이름은 일본어 단어 "혼네"(本音본음사람의 본심)에서 유래한다.[1] 앤디와 제임스   작곡레코딩프로듀싱을 한다.[2] 2014, EP Warm On A Cold Night  All In The Value  발매했다. 2015 세번째 EP Coastal Love  발매했다.

(출처: https://ko.wikipedia.org/wiki/HONNE)


시몬스 침대 광고 나올 때마다 가수는 누굴까? 이 노래는 뭘까? 궁금해서 찾아봤는데~ 

오랜만에 계속 들어도 기분 좋은 노래를 찾았다!






가사 보기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
7월 초에 산 조말론 향수예요.HAAA

신세계 백화점 강남점에 직접 가서 시향하고 고른 아이.


Nectarine Blossom & Honey 

[넥타린 블로썸 앤 허니] 

30ml 80,000원


출근하기 전에 목, 손목에 뿌리면 저녁에 씻을 때까지 냄새가 지속되요. 

심지어 씻고 나서도 계속 난다는~


거의 12시간 이상 편안하게 지속되는 느낌이에요.






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  1. BlogIcon 컴터맨 2013.07.30 10:54 신고

    잇힝~ 춥파양 할룽!!!
    조말론이라...왠지 한국사람 이름같은 느낌이 물씬 나네요ㅎㅎ

  2. BlogIcon 남시언 2014.06.15 12:24 신고

    오오! 좋아보이네요!
    간만에 들렀는데 블로그가 많이 바꼈군요!ㅎㅎㅎ



인공 벚꽃나무가 있는 아담한 가게 내부

서빙하시는 분들 복장도 일본 분위기가 물씬 느껴집니다.




포크카레라이스 + 왕새우튀김(2ps) + 대파

7,500 + 4,000 + free

11,500





가지포크하이라이스 + 야채고로케(2ps) + 대파

8,000 + 4,000 + free

12,000






제점수는★★★☆☆

오랜만에 일본식 카레를 먹으러 가서 엄청 맛있게 먹을 줄 알았는데,

그냥 그저 그랬어요.안습

그래서 집에 재료 사와서 토마토카레 만들어 먹었다능.;;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
후루룩 눈 깜짝할 사이에 없어진 반숙 녹차 카스테라. 가격은 7,000원

비싸서 자주 못먹겠지만 가끔 생각남.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  1. BlogIcon 컴터맨 2013.05.24 11:32 신고

    뭔가 오묘한 느낌이 드는 카스테라군요! 사이즈가 그리 커보이진 않는데...7000원이라...아쉽당...;;;

【개인적인 이야기】에 있는 내용은 

진짜 100% 리얼

사적인 경험담입니다.

어디 불펌해 가시면 

아니 아니 아니되오~~~~~

EPISODE #46

춥파춥스

스승의 날











 1  스승의 날

스승의 날이라는 것이 이렇게 선생으로서 뿌듯하고 의미 깊은 날인줄 몰랐어요.

이번에 스승의 날에 우리 이쁜 애기들한테 선물도 받고 편지도 받았는데,

편지가 가장 뜻깊은 선물인 거 같아요.뿌잉3












 2  스승의 날 선물

이건 중간에 찍은 사진이라 선물받은 것 전체를 못 찍었어요.

나중에 여기 칸이 꽉 찼다능ㅋㅋㅋ

으히히HAAA
















 3  케익+빵

우리 애기들이 들고 온 케익이랑 빵들은 선생님들과도 나눠먹고,

우리 반 애들이랑 다 같이 나눠먹었어요.

제가 너무 많이 쳐묵쳐묵해서 우리 반 애기들이랑 먹을 땐 입에 안대니까

선생님은 왜 안드세요? 같이 먹어요~~


어쩜 이렇게 마음도 이쁜지샤방3

2013년 5월 15일은 정말 행복한 날이었어요.


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  1. BlogIcon 컴터맨 2013.05.20 10:26 신고

    오....춥파양 인기 폭발이군요!
    스승의 날이라고 선물도 잔뜩받고 부럽부럽~!!!!






주말에 늘어지게 자는 날

이런 차림으로 석촌 호수에서 

돌아다니는 저를 발견할 수 있습니다.

ㅋㅋㅋ





학부모님들을 자주 마주친다는 거 외에는

잠실은 제 고향 해운대 다음으로 참 살기 좋은 동네인 거 같아요.

바다가 없어서 그렇지.ㅋㅋ




더우니까 한 캔 쭈욱 들이키고

좋다~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  1. BlogIcon 컴터맨 2013.05.20 11:19 신고

    아...석촌호수를 거닐어본게 백만년쯤 된 것 같은데말이죠...
    그나저나, 챙넓은 썬캡을 쓰고 앞뒤로 박수를 치면서 걸어야 패션의 완성이라능...;;;

+ Recent posts

티스토리 툴바